2024.03.30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기업

애경화학과 LG화학, 베트남 유일의 가소제 제조회사의 주식을 대량 교환

가소제 제조 회사는 1995년 베트남 대기업과 한국 기업의 합작으로 설립되었다.

2023년 말 애경화학은 PVC 플라스틱 산업을 중심으로 가소제를 제조하고 거래하는 LG화학의 베트남 법인인 VINA Plasticizer Chemicals Company Limited(VPCEM: https://vpchem.net/)의 지분 50%를 2024년 2월 공식적으로 인수 거래를 완료했다.

 

 

애경화학은 베트남 유일의 플라스틱 생산시설인 브이피켐(VPCHEM) 인수를 통해 연간 플라스틱 생산능력을 55만톤(한국 40만톤, 중국 15만톤)에서 66만톤으로 늘렸다. 이와 함께 애경화학은 해외 생산시설을 추가로 확보함으로써 생산능력 증대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 대한 전략적 선택과 집중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향후 애경화학은 국내 시설에서 북미와 유럽용 친환경 플라스틱을 생산하고, 중국과 베트남에서는 범용 플라스틱을 생산할 계획이다.

 

표경원 애경화학 대표는 "이번 브이피켐 지분 인수는 주력 사업인 플라스틱 사업 고도화 전략을 실행하기 위한 기반을 더욱 강화하는 데 의미가 있다"며 "브이피켐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글로벌 제조 설비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해 플라스틱 사업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VPCHEM은 베트남 대기업과 한국 기업의 합작으로 1995년에 설립되었다. 1996년에 회사는 첫 번째 공장을 건설하기 시작했다. 이 기업의 설립 주주는 LG전자의 자회사인 LG 화학, LG 인터내셔널과 남부 비료합작주식회사, PV 오일 등이다.

 

당사의 정관자본은 1045억동이며, 전건철씨가 총괄이사 및 법률대리인으로 이다. 애경화학은 LG화학으로부터 주식을 인수한 후 현재 VPCHEM의 최대주주로 50%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자본금은 남부비료가 35%, PV 오일이 나머지 15%를 보유하고 있다.

 

웹사이트 소개에 따르면, 현재 VPCHEM은 동나이성 롱탄지역의 고다우 산업단지에 플라스틱 화학 공장을 두고 있으며 호치민과 하노이에 2개 지사를 두고 있다. 회사는 연간 12만 톤 규모의 PVC 플라스틱 산업 위주의 가소제 제조 및 거래를 전문으로 한다.

 

애경화학은 애경그룹(한국)의 자회사로 화학 분야를 운영한다. 동나이성에 2003년에 베트남 법인 AK 비나를 설립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