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 (수)

  • 흐림동두천 26.2℃
  • 흐림강릉 22.4℃
  • 서울 27.1℃
  • 천둥번개대전 26.2℃
  • 대구 31.0℃
  • 구름많음울산 31.2℃
  • 흐림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9.8℃
  • 흐림제주 29.5℃
  • 흐림강화 26.3℃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32.5℃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비지니스

【입국】유럽 외교관, 기업인 226명이 베트남에 투자활동을 위해 도착

독일발 특별기편으로 유럽 15개국에서 226명의 외교관과 기업인이 탑승했으며 모두 도착하자마자 격리됐다.

대나무항공 여객기는 프랑크푸르트에서 이륙해 목요일 밤 하노이 노이바이 국제공항에 착륙했다고 여행 주최 측 중 한 명인 베트남 독일 산업통상 대표단이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마코 월드 대표단 수석 대표는 "이는 투자와 기업 활동을 촉진할 뿐만 아니라 사회경제적 발전을 촉진하고 베트남에서 전염병을 효과적으로 예방한다는 이중 목표를 성공적으로 달성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번 항공편은 독일-베트남 협력뿐만 아니라 EU-베트남 관계에서도 특별한 마크가 될 것"이라며 "2020년 8월 1일 EU-베트남 자유무역협정(EVFTA)이 발효되면 완벽한 출발"이라고 덧붙였다.

 

EVFTA는 상품의 99%에 대한 관세를 낮추거나 철폐한다.

 

베트남은 지난 3월 말 국제상업비행과 외국 국적자 입국을 중단했으며 이후 외교·공식여권과 전문가, 고숙련 노동자만 입국을 허용해왔다.

 

베트남은 코비드-19 건수가 558건으로 이 중 182건이 활동 중이다. 토요일 오전 현재 3명이 사망했다.

 

베트남은 새로운 국내 감염의 물결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브앤익스프레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맥세스컨설팅, 제32기 맥세스 실무형 프랜차이즈 전문가 과정 모집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프랜차이즈 컨설팅 전문기업인 맥세스컨설팅이 주관하는 제32기 맥세스 실무형 프랜차이즈 전문가 과정이 8월 29일부터 15주간 매주 토요일 진행된다. 맥세스컨설팅은 맥세스 프랜차이즈 전문가 과정은 2020년에도 프랜차이즈를 제대로 배우길 희망하는 가맹점주들이라면 반드시 들어야 하는 필수 프랜차이즈 특화 교육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교육 과정에서는 점당 매출 하락에 대한 대응과 허위과장 정보제공 대응에 대한 집중 교육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강화된 가맹사업법 프랜차이즈 시스템에 대한 실무 적용과 대응 방안도 다뤄진다. 제32기 맥세스 실무형 프랜차이즈 전문가 과정은 프랜차이즈에 대한 A부터 Z까지 가맹점 모집부터 운영, 관리, 법률 관련 내용까지 전반적인 실무 과정으로 진행된다. 최근 공정거래위원회의 고시 내용이 개정됨에 따라 이번 전문가 과정에서는 이러한 내용이 무엇인지 살펴보고 현재 대두되는 ‘허위과장 광고에 따른 가맹점과의 분쟁’, ‘징벌적 손해배상’, ‘통행세’ 등 각종 프랜차이즈 관련 문제들과 프랜차이즈 사업 방법 등을 다양하게 소개한다. 이외에도 입지 상권 조사와 현장 실습, 이에 따른 사업계획서, 운영계

문화연예

더보기
미스터 라디오, 임라라 “윤정수가 과거 많이 알아, 동생 소개할 뻔 ”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지난 4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개그맨 출신 너튜브 1세대 ‘엔조이 커플’ 임라라, 손민수가 출연했다. 남창희는 “커플 크리에이터 구독자수 1위! 조회수 천만 동영상 보유!” 라며 엔조이커플을 소개했다. 임라라는 “저희가 두 분과 인연이 깊다” 라면서 “저는 윤정수씨와 예전부터 한동네에 살았다. 가끔 만나서 차도 마신다. 제가 많은 걸 알고있는데 저를 부르시다니 각오하셨나” 라며 인사를 했고, 윤정수는 “이 친구가 연차는 높지만, 많이 다듬어지지 않는 개그맨이다”라며 말을 막아 웃음을 자아냈다. 손민수는 “저는 남창희, 조세호와 개그프로를 같이 했다. 하늘같은 선배였고, 남창희는 대스타였다. 말도 못붙였다” 라면서 “얼마 전에 창희 선배 집 근처에 갈일이 있어서 오랜만에 연락을 했는데, 창희선배가 전화를 안받았다.” 라고 섭섭함을 토로했다. 이에 윤정수는 “남창희가 전화 가려받는다. 이거 기자님들 기사로 꼭 써달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임라라가 “폭로할게 있다. 내가 아끼는 여동생이 있다. 윤정수가 그 친구에게 관심을 가졌다” 라고 말하자 윤정수는 당황하며 “내가 바로잡겠다.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