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9.0℃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15.5℃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8.4℃
  • 구름조금부산 20.0℃
  • 맑음고창 14.7℃
  • 흐림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12.5℃
  • 맑음보은 12.5℃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건강과학

[건강] 우유를 마시는 것은 당뇨병의 위험을 줄여준다

몇몇 연구에 따르면, 포화 지방을 함유한 우유와 유제품은 폐경 후 여성들과 청소년들에게 당뇨병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고 한다.

스웨덴의 연구에 따르면, 우유와 유제품에서 발견되는 포화 지방이 풍부한 식단은 제2형 당뇨병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한다. 대조적으로, 육류로부터 포화 지방이 풍부한 식단은 그 병에 걸릴 위험을 증가시킨다.

8년 동안, 여성 건강 이니셔티브(Women's Health Initiative) 연구원들은 8만2천명의 폐경 후와 진단되지 않은 여성 당뇨병의 우유 및 유제품 소비를 측정했다. 추적 관찰 기간 후, 저지방 유제품이 풍부한 식단을 섭취한 폐경기 여성, 특히 비만 여성은 당뇨병 위험이 감소했다.


싱가포르 국립대학의 또 다른 연구는 청소년들이 더 많은 양의 우유를 소비한다는 것을 발견했다; 설탕이 든 음료수, 붉은 고기, 가공육, 트랜스 지방의 소비가 적으면 성인기에 당뇨병의 비율이 더 낮다.

 

 

위의 연구들은 우유에서 발견되는 지방을 포함하여 모든 지방이 건강에 해로운 것은 아니라는 것을 보여준다. 유제품에서 나오는 포화지방은 당뇨병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 하지만, 당뇨병을 앓고 있는 사람들은 고혈당을 피하기 위해 탄수화물 섭취를 조절할 필요가 있다. 왜냐하면 모든 우유는 몸에 에너지를 제공하는 천연 설탕인 락토스의 형태로 탄수화물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당뇨병협회는 건강한 혈당 수치를 위해, 이 질환을 가진 사람이나 유당 불내증이 있는 사람들은 탈지 우유나 저지방, 저칼로리 우유를 선택해야 한다고 권고한다.

대부분의 유제품(요거트, 치즈, 아이스크림 등)은 탄수화물을 함유하고 있다. 사람들은 섭취량과 탄수화물의 양을 알기 위해 영양 정보를 주의 깊게 읽고 허용량 이상 섭취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당뇨병 환자의 식사에서 탄수화물의 양은 15-30g이다. 약 230g의 우유 한 컵은 최소 탄수화물 섭취량에 가까운 12g의 탄수화물을 제공한다.

 

당뇨병을 앓고 있는 사람을 위한 전형적인 유제품 탄수화물 식단은 우유 230g과 요구르트 170g을 포함한다. 이 음식의 탄수화물의 양은 작은 과일 조각이나 빵 한 조각과 같다. 만약 여러분이 식단에서 탄수화물의 양을 더 줄이고 싶다면, 여러분은 아몬드, 아마씨에서 무가당 견과류 우유를 선택할 수 있다. 이들은 탄수화물이 거의 없는 두 가지 유형의 우유이다(우유 230g 컵에는 1g이 조금 넘는 탄수화물이 있다).


미국당뇨병협회에 따르면, 당뇨병을 가진 사람은 가능하면  저탄수화물 섭취가 필요할 때 1% 또는 무지방 우유를 선택할 수 있다. 유당 불내증인 사람들은 쌀, 아몬드, 콩, 아마씨, 코코넛, 캐슈 등의 우유를 선택할 수 있지만 설탕은 첨가되지 않는다.

환자들은 보충 우유 없이 다양하고 영양가 있는 식단을 유지할 수 있다. 하지만, 우유는 또한 칼슘, 비타민 D, 그리고 매일의 영양을 위한 단백질의 좋은 공급원이다. 만약 여러분이 식단에 유제품을 첨가하고 싶지 않다면, 대신 다른 칼슘 공급원을 찾아야 한다. 우유 외에도, 환자들은 식단을 풍부하게 하고 지루함을 피하기 위해 커피, 무가당차, 향미수 등과 같은 저칼로리, 저탄수화물 음료를 일상 식사에서 더 많이 섭취할 수 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