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토)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4.4℃
  • 서울 25.2℃
  • 흐림대전 25.2℃
  • 대구 22.6℃
  • 울산 22.5℃
  • 광주 23.0℃
  • 부산 22.2℃
  • 흐림고창 23.4℃
  • 흐림제주 25.0℃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2.1℃
  • 흐림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5.3℃
  • 흐림거제 22.3℃
기상청 제공

[날씨] 하이쿠이 태풍이 발생한 가운데 동해를 강타하는 태풍 사올라

국립수력기상예보센터에 따르면 태풍 사올라는 앞으로 48시간 안에 동해에 진입할 것으로 예상되며, 또 다른 태풍 하이쿠이가 형성되어 태풍 사올라에서 동쪽으로 약 1500km 떨어진 곳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된다.

 

 

8월 29일 오후 13시, 태풍 사올라의 눈은 필리핀 루손섬 북동쪽 해안에 위치해 있었고, 중심 부근에 위치한 가장 강한 바람은 시속 150km에서 166km 사이에 달했다.

 

앞으로 48시간 동안, 이 태풍은 동해에 진입하기 전에 시속 10킬로미터에서 15킬로미터 사이의 속도로 북서쪽 방향으로 이동할 것이고, 그에 따라 올해 베트남의 세 번째 태풍이 될 것이다. 태풍 사올라와 함께 하이쿠이라는 이름의 또 다른 태풍이 사올라의 동쪽 약 1500km에 위치한 태평양 북서쪽 지역에 형성되었다.

 

기상학자들은 두 태풍의 상호작용이 *후지와라 효과라고도 알려진 이중 태풍 효과를 만들 것이며, 이는 궁극적으로 태풍 사올라의 발전을 복잡하고 예측할 수 없게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후지와라 상호작용의 출현으로 태풍 사올라의 발전은 많이 바뀌었고 처음에는 태풍이 대만(중국)에 상륙한 후 중국 푸젠 지역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측되었다.

 

하지만, 지난 이틀 동안 태풍 사올라는 방향을 바꾸기 시작했고, 남쪽으로 더 치우쳐 앞으로 48시간 안에 동해에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후지와라 효과 [ Fujiwhara effect ]

인접해 있는 두 개의 열대저기압(태풍)이 서로 영향을 미치는 현상을 말한다. 두 개의 열대 저기압(태풍)이 인접하여 존재할 경우, 서로 진로와 세력에 영향을 미치는 현상을 말하며, 일본의 기상학자 후지와라 사쿠헤이(藤原咲平)가 처음 발견했다. 이 효과에 의하여 두 열대저기압은 서로 반시계방향으로 회전하거나 동행하는 등 여러 가지 운동 형태를 나타내게 된다. 예를 들어, 태풍 B는 태풍 A의 바람에 의하여 남동로, 태풍 A는 태풍 B의 바람에 의하여 북서 방향으로 움직이는 현상이다.

 


베트남

더보기
Z세대를 위한 패키징 뉴스: 새로운 관점과 활력이 필요
시장 조사와 최신 통계에 따르면 대중은 여전히 ​​매일 모든 유형의 미디어에서 정보 콘텐츠를 강력하게 소비하고 있다. 그러나 데이터에 따르면 전체 인구의 30% 이상을 차지하는 공개 집단인 Z세대가 소셜 네트워크에서 상호 작용하는 데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Z세대 대중의 잠재 시장을 활용하기 위한 저널리즘의 혁신은 불가피하지만, 콘텐츠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방법이 어려운 문제이다. 관련성 있고 매력적이며 새로운 세대의 대중과 더 잘 상호 작용하는 형식으로 뉴스를 패키지하는 방법이다. Z세대의 공공식별화 Z세대는 정보 기술, 통신 및 미디어, 특히 디지털 미디어의 혁명과 관련된 세대인 디지털 시대(1996년 이후 출생)에서 태어나고 자란 세대로, 정보 사회의 핵심 세대이자 초연결 시대의 1세대이다. Z세대는 태어날 때부터 기술 혁명의 발전에 따라 접근하고 성장해 왔다. Z세대 공공은 정보 사회의 모든 정보 스트림에 접근하고 수신하며 상호 작용할 수 있는 디지털 공공이다. 동시에 언제 어디서나 멀티미디어 콘텐츠와 상호 작용할 수 있는 멀티미디어 공공이며 플랫폼이나 기술 애플리케이션의 지원을 통해 콘텐츠 선택의 폭이 가장 높다. 멀티미디어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