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6 (목)

  • 흐림동두천 -4.0℃
  • 흐림강릉 0.2℃
  • 흐림서울 -3.5℃
  • 대전 -4.2℃
  • 흐림대구 1.9℃
  • 흐림울산 3.8℃
  • 흐림광주 0.0℃
  • 흐림부산 3.2℃
  • 흐림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8.0℃
  • 흐림강화 -4.1℃
  • 흐림보은 -4.4℃
  • 흐림금산 -1.8℃
  • 흐림강진군 2.7℃
  • 흐림경주시 3.2℃
  • 흐림거제 3.6℃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매일유업 ‘ESG 평가’ A등급 획득, 지난해보다 한 단계 상승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매일유업(대표이사 김선희)이 한국ESG기준원(KCGS)의 2022년 ESG 평가에서 지난해 대비 한 단계 상승한 통합 A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한국ESG기준원은 국내 ESG 평가기관 가운데 하나로 매년 국내 상장사 대상으로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 부문의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해 등급을 발표하고 있다.

매일유업은 환경, 사회, 지배구조 부문에서 모두 A등급을 받아, 지난해 B+보다 한 단계 상승한 통합 A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평가에서 매일유업은 환경경영 체계 구축과 정보에 대한 투명한 공개 등의 노력을 인정받아 환경 항목에서 두 단계 상승했으며, 지배구조에서는 이사회 산하 위원회 조직 설치 및 운영 활성화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언론 등을 통해 알려진 사회공헌활동, 인사제도, 다양성 노력 등의 사회 항목은 계속해서 A등급을 유지했다.

올해 평가를 받은 식품제조회사 32개사 가운데 등급이 상향된 회사는 매일유업이 유일하다. A등급 이상인 회사는 매일유업 포함 8개사이며, B+등급 3개사, B등급 6개사, C등급과 D등급이 각각 10개사, 5개사다. 2022년에 S등급을 받은 식품회사는 없다.

매일유업은 빨대 및 플라스틱 절감 활동, 라벨 없앤 페트병 제품 출시, 고객 참여 환경 캠페인 등 친환경 활동을 확대하고, 선천성 대사이상 환아를 위한 특수분유 생산과 후원활동, 독거노인의 고독사를 방지하고 안부를 묻는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 노력해왔다.

매일유업 ESG 담당자는 '전사 각 분야 담당자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 ESG 관련 운영 역량을 강화하고, ESG 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한 경영진의 노력 덕분에 이런 의미 있는 결과를 얻은 것 같다'며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매일유업의 성장과 이해 관계자 모두의 가치 제고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매일유업은 11월 21일 코스닥 시장 내 재무실적과 시장 평가, 기업 지배구조가 우수한 기업으로 한국거래소가 선정한 코스닥시장 우량기업 51개사인 '코스닥 글로벌' 편입 기업에 포함된 바 있다.

베트남

더보기
신발업체 비티스 40년: 월드컵 축구선수가 비티스의 신발을 신는 꿈을 꾸며 부동산을 강하게 잠식
비티스(Biti's)-베트남 사람들과 가까운 신발 브랜드는 1982년 호랑이띠의 사업가인 부우카이탄(Vuu Khai Thanh)에 의해 설립되었다. 2022년 호랑이 사업가의 사업은 무엇인가? 베트남 시장의 호랑이 해 사업가 중에는 비티스의 아버지인 5x세대 사업가 부우카이탄(1950년생)의 유명한 얼굴이 있다. 1982년에 시작된 소규모 생산기지에서 비티스는 6구 고무슬리퍼 생산 전문 협동조합 빈띠엔(Binh Tien)이 됐고, 베트남에서 선도적인 제조업체로 발돋움하기 위해 많은 어려움을 겪으며 보조금 경제의 시기를 거쳤다. 90년대 후반 비티스의 성공은 호랑이 사업가와 그의 아내의 리더십 역할과 관련이 있었다. 하지만 40년의 개발 기간 동안 이 '유산' 브랜드와 경쟁하는 많은 이름들의 등장으로 인해 시대에 적응하기 위해 두 번이나 스스로를 변화시켜야 했다. 지난 2017년 비티스의 헌터 제품군 출시와 함께 유명 아티스트들과의 대대적인 미디어 캠페인이 잇따르면서 비티스의 '잠'이 깨기 시작했다. 이 사업이 2018년부터 비티스를 운영하는 역할을 맡은 이 가족의 F1세대인 최고경영자(CEO)에게 권력을 이양한 시기이기도 하다. 그 수익률은 비티스의 수익 차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