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맑음동두천 0.2℃
  • 구름조금강릉 3.9℃
  • 구름많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2.2℃
  • 흐림대구 5.4℃
  • 구름많음울산 6.0℃
  • 구름많음광주 3.5℃
  • 구름조금부산 7.3℃
  • 구름조금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6.4℃
  • 구름조금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2.7℃
  • 구름많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4.4℃
  • 구름조금경주시 5.5℃
  • 구름조금거제 6.2℃
기상청 제공

비지니스

2022 한-베 뷰티 비즈니스 포럼 하노이서 개최

한-베수교 30주년을 맞이하여 베트남과 한국의 뷰티 산업에 종사하는 기업가 전문가들이 모여 세계 미용기술을 한 단계 발전시키기 위한 포럼이 2022년 11월 24일 하노이 그랜드 플라자 호텔에서 약 10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다.

 

이는 COVID–19의 전 세계적인 확산되었던 COVID-19 이후 최대 규모의 한-베 교류행사였다. 베트남의 K-Star Anh 회사와 ATHENA가 협력하여 주최한 이번 행사에서는, 한국과 베트남의 미용, 화장품, 성형업계, 피부 관리업계, 건강식품업계 기업가와 전문가들이 대거 참가해 피부미용에 대한 시연과 건강관리에 대한 상호 관심사를 논의하였다.

 

이번 포럼의 조직위원장인 K-Star Anh의 김미연 사장은 개회사에서 “한국에 12년 거주하면서, 항상 한국과 베트남의 경제 문화에 대한 관심을 가져왔었고 고국에 무공해 산업을 발전시키고 싶었다. 이번 포럼을 통해서 피부 노화 방지, 피부 성형 및 관리에 대한 한국의 동향을 파악하고 선진기술을 공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조직위원회 고문인 한국글로벌학교(KGS) 안경환 이사장은 축사에서, “한국과 베트남 민족은 과거에 중국 연경에서 사신들이 만나 시를 주고받으며 우정을 나눴다. 오늘은 전통과 문화 숨 쉬고 있는 1012년의 고도 하노이에서 두 나라의 뷰티산업 종사자들이 모여 세상을 아름답게 가꾸는 방안을 모색한다. 약 900년간 축적된 두 민족의 교류 역사 위에 아름다운 세상을 가꾸는 또 하나의 이정표가 세워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 박준 Beauty LAB(박준 대표), 탈모야 안녕(서병기 대표), 경북 봉화군에 있는 휴먼K.G.T(이상술 대표), (사) 전국소기업 연합회 등 20여 개의 한국 기업이 참여해 상품을 전시관을 운영했고, 기업과 대학, 기업과 기업간의 MOU 체결이 있었다.

 

이번 2022 한-베 뷰티 비즈니스 포럼은 한국의 “K-Beauty”와 베트남의 “VN-Beauty”의 만남으로, 서로 협력하여 세계 시장개척과 경제발전을 도모함과 동시에 한국과 베트남의 전통문화의 바탕 위에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베트남

더보기
[투자] PHI 그룹, 베트남 다이아몬드 단지에 50억달러 투자
베트남에서 아시아 다이아몬드 거래소(ADE) 프로젝트를 개발 중인 다각화된 글로벌 지주회사인 PHI 그룹이 베트남에 최대 50억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ADE 프로젝트는 베트남 중부 해안의 꽝남성 쭈라이에 거친 원석 다이아몬드 거래 센터와 베트남 남부 경제 중심지인 호찌민시와 접경한 동나이성에 건설 중인 롱탄 국제공항 근처에 있는 연마된 다이아몬드 센터로 구성될 것이다. 베트남 중부 꽝남성 쭈라이시의 ADE 프로젝트 마스터플랜. PHI 그룹의 사진 제공. 거대한 투자는 거대한 프로젝트와 동나이의 롱탄 지역에 있는 산업단지와 물류센터를 위한 것이라고 미국에 본사를 둔 이 거대 기업은 수요일에 ADE 프로젝트의 진행과 관련하여 주주들과 투자자들에게 최신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뉴욕에서 발표했다. "1단계로 약 50억달러를 투자하여 ADE 프로젝트와 산업단지 및 물류센터를 위해 롱탄 국제공항과 인접한 총 면적 1천헥타르를 개발할 계획이다. 이 글로벌 그룹은 "우리는 현재 진행 중인 프로젝트와 다른 프로젝트에 자본을 제공하기로 동의한 다수의 주요 국제 투자자들의 약속을 가지고 있다"고 썼다. ADE는 킴벌리 증명 절차를 완전히 준수하는 세계 다이아몬드 부르즈 연맹(W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