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27 (월)

  • 맑음동두천 -13.4℃
  • 맑음강릉 -5.2℃
  • 맑음서울 -11.5℃
  • 맑음대전 -9.1℃
  • 맑음대구 -6.3℃
  • 맑음울산 -4.7℃
  • 구름조금광주 -5.2℃
  • 맑음부산 -4.5℃
  • 맑음고창 -7.7℃
  • 구름많음제주 2.8℃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11.9℃
  • 맑음금산 -11.4℃
  • 맑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건강과학

[코비드-19 백신접종] 하노이 학생,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사망

URL복사

하노이 보건부의 부국장인 부카오꾸옹 씨는 트엉띤 구역의 9학년 여학생이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후 사망했다고 말했다.

 

"보건부는 오늘 이 예방접종 사고에 대한 평가를 할 것이다"라고 11월 29일 아침 Vn익스레스에 말했다. 보건부 확대면역사무소 대표도 예방접종 사고와 관련해 전문가 패널 회의를 한 뒤 언론에 답변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트엉띤구 니케코뮌 인민위원회 위원장인 응우옌비엣빈 씨는 여학생이 지난 11월 27일 오전 화이자 백신을 주사했다고 밝힌 바 있다. 그 후 집에 가서 모니터링을 했으며 저녁에는 열이 많이 올라 항염제가 듣지 않았다. 그녀의 가족은 그녀를 밤새 응급 상태로 트엉띤 종합병원으로 데려간 후 치료를 위해 박마이 병원으로 이송했다. 11월 28일 아침 그녀는 사망했다.

 

하노이는 지난 11월 23일부터 15~17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코비드-19 백신 접종을 시작했으며, 11월 27일에도 14세 학생 접종을 계속했다. 

 

거의 30개의 성과 도시가 12-17세 어린이를 위한 예방접종을 조직했으며, 사용된 백신은 화이자이다. 전국 어린이의 약 20%가 최소 1회 접종을 받았다. 보건부는 예방접종이 안전하다고 평가했다. 주사 후 아이들에게 나타나는 가장 흔한 반응은 저열, 주사부위 통증, 근육통, 팔 통증이다.

 

지난 11월 28일 오후, 박장군 손동에 사는 16세 남학생이 지난 11월 24일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후 사망했다. 박장 보건부는 처음에 남학생이 "백신에 과민반응하는 신체"로 인해 사망했다고 확인했다.

 

[코비드-19 백신접종] 박장성, 학생 백신 접종 후 사망

-GMK미디어 


베트남

더보기
신발 회사들 구정 보너스 지급 협상, 어려움 가운데서도 작년과 동일하게 진행
창신베트남 공장장(동나이 빈꾸우구)은 전염병으로 3개월 가까이 가동을 중단으로 구정(텟) 보너스를 줄이겠다는 계획을 세웠으나 노조가 반발했다. 지난 7월 중순 주식회사 창신베트남이 코비드-19 감염자를 다수 발견하면서 생산을 중단했다. 검사를 위해 6일만 쉴 계획이었지만 공장 전체 노동자 4만2천여 명이 3개월 가까이 멈춰야 했다. 10월 중순 공장은 5%도 안 되는 2천명의 인력으로 가동을 재개했다. 주문이 정체되고 이익이 줄면서 이사회는 구정 보너스를 지난해 대비 25%로 낮추는 방안을 검토했다. *3차 협상중인 창신 베트남 회사대표와 당뚜안뚜 노조 위원장(오른쪽) 창신베트남법인 노동조합의 당뚜안뚜 위원장은 2022년 구정 보너스 합의를 위해 회사와 노조 간 공식회의가 3차례 있었다고 밝혔다. 지난 11월 첫 회의가 열렸고, 노조는 2021년처럼 성과급 수준을 유지할 것을 제안했다. 1년 내내 일한 근로자에게는 한 달치 월급이 지급됐다. 그 후 1년이 지날 때마다 최대 2개월까지 보너스가 5%씩 늘어난다. 이번 권고안은 월 초 노조가 지급하는 구정 성과급 희망에 대한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설문조사에 따른 것이다. 오히려 공장 측은 지난해 대유행으

경제

더보기
현대차그룹-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 전기차 충전 인프라 품질검증센터 구축 MOU 체결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현대자동차그룹이 국제공인 시험기관인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이하 KTC)과 손잡고 전기차 충전 편의 증진을 도모하는 한편 국내 전기차 시장의 질적 성장을 위한 노력에 앞장선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23일 경기도 군포에 있는 KTC 본관에서 김흥수 현대차그룹 EV 사업부장, 제대식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차 충전 인프라 품질검증센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KTC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전기차 충전 인프라 품질검증센터를 구축하고, 이를 기반으로 △내구성 △신뢰성 △보안성 △실충전 성능 등에 대한 표준화된 평가 체계를 마련해 전기차,충전기,충전 시스템의 객관적 품질 확보를 모색한다. 이를 위해 현대차그룹은 테스트 차량과 충전기를 제공하고 충전 시스템의 테스트 서버를 구축한다. KTC는 전기차 충전 인프라 품질검증센터를 위한 부지와 장비, 시설을 제공하고 검증 표준화를 위한 평가항목을 개발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전기차 차주들의 충전 편의를 보장하는 데 궁극적인 목표가 있는 만큼, 현대차그룹은 전기차 개발 단계에서부터 차량,충전기,충전 시스

문화연예

더보기
'태종 이방원 이광기-최종환, 정도전과 정몽주의 만남! 차가운 분위기 속 나눈 대화는?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태종 이방원'의 이광기와 최종환이 서로 다른 충신(忠臣)의 길을 걷는다. 오는 25일(토) 밤 9시 40분에 방송 되는 KBS 1TV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에서는 정도전(이광기 분)과 정몽주(최종환 분)가 차가운 분위기 속 서로를 마주한다. 앞서 정도전은 모두의 만류에도 동북면으로 돌아가려는 이성계(김영철 분)를 붙잡지 못했고, 답답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반면 정몽주는 죽은 신우와 신창(우왕과 창왕) 때문에 상복을 입은 유생 수십 명이 도성에서 시위를 벌이는 모습을 보고 홀로 비통한 눈물을 흘리기도. 이렇듯 이성계와 점점 가까워지고 멀어진 두 사람이 이번에는 어떤 행보를 걷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23일(오늘) '태종 이방원' 측이 공개한 스틸에는 각기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는 정도전과 정몽주의 모습이 담겼다. 정몽주는 정도전을 향해 매서운 눈빛을 쏘아붙이고 있어 호기심을 유발한다. 이에 정도전은 착잡한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골이 깊어질 때로 깊어진 두 사람의 사이를 나타내는 듯 멀어진 정도전과 정몽주의 거리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제는 더 이상 같은 길을 걸을 수 없는 이들이 만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