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일)

  •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3.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9℃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8.5℃
  • 맑음광주 8.6℃
  • 흐림부산 9.4℃
  • 구름조금고창 7.3℃
  • 구름많음제주 11.7℃
  • 맑음강화 6.2℃
  • 맑음보은 3.9℃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6.3℃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금융∙주식

[VN지수] 32개월 만에 최고치로 치솟음

화요일 VN지수는 32개월만에 최고치인 1,099.49포인트로 0.75%가 올랐고 비블루칩이 거래의 대부분을 차지했다.

URL복사

VN지수의 지표인 호치민증권거래소(호세)는 275주가 올랐고 174주는 이날 하락세를 보였다. 이번 회기의 총 거래액 14조 4600억 동(6억2773만 달러) 중 60%는 HOSE의 상위 30 티커인 VN30 외 주식에 서 발생했다.

 

올해 3분기 이전에는 블루칩이 매 회마다 지속적으로 현금 흐름의 절반 이상을 끌어 모았지만, 코로나19가 대기업의 순익에 영향을 미치기 시작하면서 이러한 상황은 바뀌기 시작했고, 투자자들은 새로운 성장 기회를 찾기 위해 덜 알려진 주식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였다.

 

증권사인 BVSC는 최근 보고서에서 투자자들이 관련 종목에 큰 변동을 일으킬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최종 분기 재무보고서의 발표를 주의 깊게 지켜봐야 한다고 경고했다.

 

분석가들은 많은 대형주들이 이번 거래의 막판에 갑자기 매수 주문이 폭증했는데, 그들은 그것이 연말에 "포트폴리오 움직임을 만드는" 큰 펀드라고 의심하고 있다. 이는 조직과 투자 펀드가 가격을 뒷받침하기 위해 포트폴리오에 기표를 대량 구매하여 연말에 투자자에게 제시할 순자산 가치(NAV:1주당 순자산 가치) 평가가 개선되는 경우에 발생한다. 또는 펀드는 포트폴리오의 작은 부분을 차지하지만 지수에 더 큰 영향을 미치는 주식을 매각하여 "포트폴리오의 균형을 재조정"할 수 있으며, 따라서 포트폴리오가 일반 시장보다 더 수익성을 높일 수 있다.

 

화요일 주식시장 최대주가지수인 VN30 지수는 0.39% 상승하여 18개 종목이 상승하고 10개 종목이 하락했다.

 

이번 세션에서 가장 큰 상승폭은 중소업체인 빈콤리테일의 VRE와 부동산업체인 빈홈스의 VHM으로 각각 3.9%와 3% 상승했다. 두 회사 모두 베트남 최대 민간 기업인 빈그룹의 자회사로 VIC 티커는 HOSE의 최대 상한선이다. VIC는 이번 세션에서 0.6% 상승했다.

 

공공은행과 석유와 가스는 엇갈린 실적을 낸 두 업종이었다.

 

자산별로는 베트남 3대 은행 중 VIDV가 1.9%, Vietcombank VCB가 1.2% 올랐지만 베트남은행의 CTG는 0.4% 하락했다. 군사은행의 MBB는 0.4% 하락했다. 석유 및 가스업종에서 전력생산(POW)은 2.3%, 석유 베트남 가스는 0.2%, 휘발유 유통업체 PLX는 0.2% 각각 상승했다.

 

이번 세션에서 부동산 개발업자와 깡디엔하우스의 KDH는 1.4%, Hoang Huy Group의 TCH는 1.3%, 노바랜드의 NVL은 1.2% 상승했다.

 

반면 민간 VPB는 1.9%로 적자를 보았고 증권사인 SSI증권 SSI는 1.9%, 건설사인 FLC파로스의 ROS는 0.8% 줄었다. 이번 세션에서는 HD뱅크의 HDB가 0.8%, Sacom 뱅크의 STB가 0.3% 하락했다. Eximbank의 EIB가 개장가를 유지하는 등 민간 은행들의 실적이 상대적으로 저조했다. 테콤뱅크의 TCB는 0.2% 상승했다.

 

중소형주 중심의 하노이증권거래소(HNX-Index) 지수는 0.27% 올랐고, 이번 주 상장지수(UPCOM) 지수는 1% 상승했다.

 

외국 투자자들은 이번 세션에서 3개 증권사 모두에서 4,000억 동에 가까운 순매도를 이어갔으며, 주로 제과

업체 비비카의 BBC에 대한 매도 압력을 가했다.

 

지난 목요일 한국의 롯데그룹이 44.03%의 제과회사의 지분 전량을 매각하기 위해 등록한 HOSE에 따르면 거의 4,800억 동 상당의 BBC 주식 680만주가 외국인 투자자에 의해 매각되었다.

-브액익스프레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용인 ‘동문굿모닝힐 프레스티지’ 주상복합아파트 2월 중 분양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용인 '동문굿모닝힐 프레스티지'가 오는 2월 중 분양을 시작한다. 2020년 한 해 동안 용인은 SK하이닉스와 연계된 세계적 반도체 기업 유치와 도시 경쟁력 상승을 위한 신도시 개발, 도시재생사업 등 발 빠른 행정 서비스로 기대감이 높았다. 현재 서울과 연계된 광역버스 및 경전철 연장, GTX A노선, 인덕원선, 3호선 연장, 신분당선 등 광역교통망 확충으로 주변 도시에서 전입인구도 지속해서 발생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SK하이닉스 반도체 부지를 중심으로 공장 가동 시 경제발전효과가 기대되며 높은 생산유발효과, 고용안정, 직주 근접한 인프라 등이 예상된다. 삼성전자, 삼성반도체, 용인세브란스병원, 용인테크노밸리 등 이미 많은 기업체가 입주해 균형 있는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아직도 발전 가능성이 높은 처인구는 풍부한 자연환경을 품고 있으며 용인시청, 용인종합운동장 등 생활 인프라가 마련돼 있다. 특히 마평동 종합운동장 부지에 용인 최대 규모의 평지형 도심형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며 모현 갈담 생태숲, 포곡 도시숲, 유방동 어르신쉼터 등 친환경 그린라이프를 실현한다. 이외에도 난개발 방지를 위해 13개의 공원 및 친환경

문화연예

더보기
"바람피면 죽는다" ‘강여주-한우성이 공동묘지로 향한 이유는?’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과 고준이 한밤중 공동묘지에서 마주한 모습이 포착됐다. 정육점 앞치마와 전기톱으로 중무장한 조여정과 그 앞에 속수무책으로 공포에 떨고 있는 고준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조여정이 든 전기톱의 무시무시한 칼날이 고준을 향한 가운데, 과연 두 사람에게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KBS 2TV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지난 21일 한밤중 공동묘지에서 남편 한우성(고준 분)을 위협하는 강여주(조여정 분)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밤중 공동묘지에 선 여주의 모습이 담겼다. 여주는 검은 모자를 눌러쓰고 장갑과 정육점 앞치마까지 장착한 모습이다. 여기에 우성과 함께 구입한 무시무시한 전기톱을 든 여주의 모습도 포착됐다. 어둠이 깔린 공동묘지에서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질 것이 예상된다. 여주 앞에는 공포에 떨고 있는 남편 우성이 서 있다. 우성은 잔뜩 겁에 질려 오직 손전등 하나에 의지하고 있는 모습. 특히 여주가 든 전기톱의 칼날이 우성을 향하고 있어 충격을 안겨준다. 그동안 여주 몰래 바람을 피웠던 '국민 남편' 우성이 끔찍한 최후를 맞이하게 될지 귀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