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일)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1.4℃
  • 흐림서울 23.3℃
  • 흐림대전 22.3℃
  • 흐림대구 24.7℃
  • 박무울산 23.5℃
  • 박무광주 22.4℃
  • 흐림부산 23.0℃
  • 흐림고창 22.2℃
  • 제주 22.7℃
  • 흐림강화 23.9℃
  • 흐림보은 22.3℃
  • 흐림금산 22.3℃
  • 흐림강진군 22.8℃
  • 흐림경주시 23.2℃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사건사고] 호치민 7군 힘람주택가 살인사건의 한국인 용의자 체포

경찰은 힘람 주택가 여행가방의 시신 살해에 직접 관련이 있는 한국인 정모씨의 신원을 확보했다.

정모씨(35세)는 7군 푸미흥에 있는 아파트에 살고 있다. 그는 살해된 한국인 남자의 친구다. "수사기관은 정모씨가 범행을 저질렀을 가능성이 있는 증거를 많이 찾아냈다. 11월 28일 오전 경찰은 2군의 마스테리 타오디엔 아파트에서 용의자 정모씨를 체포했다"고 매체들이 보도했다.

 

*시체가 발견된 지역을 경찰이 봉쇄

 

정모씨는 호치민 중심에서 약 4km 떨어진 고급 주택가인 힘람주거지에  4층짜리 주택을 임대해 회사를 차렸다.  경찰은 정모씨가 피해자를 차로 데리고 자신의 집에서 놀다가 시신이 발견될 때까지 혼자 떠나는 모습이 담긴 여러 장의 사진을 입수했다.

 

어젯밤(27일) 정모씨가 뜻밖의 귀가를 알려와 집주인이 집을 확인하러 왔고 2층에서 악취가 나는 것을 알게 되었다. 2층 화장실에 분홍색 여행가방이 있었고, 바닥에는 핏자국이 있었다. 피해자의 시신은 나일론 가방에 싸여 분홍색 여행용 가방안에 있었다. 경찰은 현장에서 범인이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핸드톱 2개, 시너지 플라이어 1개를 입수했다.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정모씨를 1호 용의자로 지목해 28일 오전 7군 경찰이 수색통지서를 발부했다. 

*한국인 남성의 시신은 나눠 분홍색 여행가방에 담겨져 있었다.

 

사고가 난 집은 윙팁탑 거리에서 몇 십 미터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다. 이곳은 빈짠 쭝손과 인접하고 1군에서는 약 4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호치민시의 고급 주택가다.

*경찰은 28일 오후까지 4층짜리 주택에서 현장 조사를 했다.

 

현재 경찰은 이 살인 사건에 대해 더 이상 아무것도 제공하지 않고 있다. 그러나 호치민시 경찰은 7군 경찰, 한국영사관 등과 공조해 수사를 확대하고 살인사건을 명확히 하고 있다.

-브앤익스프레스

 


베트남

더보기
Z세대를 위한 패키징 뉴스: 새로운 관점과 활력이 필요
시장 조사와 최신 통계에 따르면 대중은 여전히 ​​매일 모든 유형의 미디어에서 정보 콘텐츠를 강력하게 소비하고 있다. 그러나 데이터에 따르면 전체 인구의 30% 이상을 차지하는 공개 집단인 Z세대가 소셜 네트워크에서 상호 작용하는 데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Z세대 대중의 잠재 시장을 활용하기 위한 저널리즘의 혁신은 불가피하지만, 콘텐츠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방법이 어려운 문제이다. 관련성 있고 매력적이며 새로운 세대의 대중과 더 잘 상호 작용하는 형식으로 뉴스를 패키지하는 방법이다. Z세대의 공공식별화 Z세대는 정보 기술, 통신 및 미디어, 특히 디지털 미디어의 혁명과 관련된 세대인 디지털 시대(1996년 이후 출생)에서 태어나고 자란 세대로, 정보 사회의 핵심 세대이자 초연결 시대의 1세대이다. Z세대는 태어날 때부터 기술 혁명의 발전에 따라 접근하고 성장해 왔다. Z세대 공공은 정보 사회의 모든 정보 스트림에 접근하고 수신하며 상호 작용할 수 있는 디지털 공공이다. 동시에 언제 어디서나 멀티미디어 콘텐츠와 상호 작용할 수 있는 멀티미디어 공공이며 플랫폼이나 기술 애플리케이션의 지원을 통해 콘텐츠 선택의 폭이 가장 높다. 멀티미디어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