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6.6℃
  • 맑음강릉 11.1℃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6.9℃
  • 맑음부산 13.2℃
  • 맑음고창 6.1℃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8.8℃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10.1℃
기상청 제공

호찌민시는 승용차의 50% 인원과 시외버스 운행을 3월28일 0시부터 중단한다.

3월28일 0시부터 모든 시외버스(호찌민시에서 동나이, 빈즈엉, 롱안 ... 등 인근 지방까지)가 운행을 중단한다. 이에 따라 승용차는 승객 인원을 50%로 줄여야 한다.

 

27일 오전 호찌민시 교통부 관계자는 COVID-19를 막기 위해 시 인민위원회에 운송 옵션에 관한 제안서를 보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8일 0시부터 모든 시외버스(호찌민시에서 동나이, 빈즈엉, 롱안 등 인근 지방까지)가 운행이 중단된다.

 

또 부서는 호찌민 54/132개 버스노선의 운행을 중단한다. 중단된 노선은 승객도 많지 않으며 학교, 놀이공원 같은 루트를 따라 운행한다.

 

계속 운행되는 노선은 운행시간을 조절해 평일에 비해 운항 횟수의 50%를 줄인다. 차량들은 주행시 20명의 승객을 초과하지 않아야 하며 설계 용량의 50%를 초과해서는 안 된다. 에어컨이 섭씨 26도 이상이 되어야 하며 에어콘을 켜는 것을 제한하고 창문을 열어야 한다.

 

승용차와 관련하여, 호찌민시 교통부는 여행의 50%를 줄일 것이며, 차량은 설계된 용량의 50% 이하인 20명 이하의 승객을 충족해야 한다고 말했다.

계약 차량, 관광차, 환승차량 설계 용량의 50% 이상을 운송해서는 안 된다. 예를 들어, 24인승 차량은 12명 이상을 태울 수 없다.

 

호찌민시 교통부는 10명 이상의 그룹이 모이지 않도록 하며 주차장과 역, 여객선, 환승역에서는 2m 간격으로 떨어지도록 했다.

 

수상 버스 노선은 또한 일시적으로 폐쇄되며, 운행할 경우 관광선은 20명 이하의 승객/여행을 보장해야 하며, 계획된 용량의 50% 이하를 운송해야 한다.

 

택시와 일반차량은 여전히 기능하지만 승객들에게 의료신고를 요청할 수 있다. 응하지 않는 승객은 거부할 권리가 있다. 에어컨을 켜려면 26도 이상 켜야 한다.

 

교통부 대표는 정부, 시당위원회, 시인민위원회의 지시에 따라 계속 추가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뚜오제)



경제

더보기
푸르덴셜생명, ‘무배당 간편한 달러평생보장보험’ 출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푸르덴셜생명이 유병자와 고연령자 모두 간편 심사를 통해 쉽게 가입하고 달러로 보장받을 수 있는 ‘무배당 간편한 달러평생보장보험’을 지난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무배당 간편한 달러평생보장보험’은 달러를 활용해 보험료 산출 시 연 복리 3.1%의 적용이율로 적립된다. 또한 종신보험 가입이 어려운 암, 고혈압, 당뇨 등 만성질환 유병자도, 고연령자도 상품에 가입할 수 있다. 상품 가입도 간편해졌다. 3개월 내 입원·수술·추가 검사 필요 소견 여부 2년 내 질병 또는 사고로 인한 입원·수술 여부 5년 내 암 진단·입원·수술 여부를 확인하는 ‘3·2·5 조건’에 해당하지 않으면 간편 심사로 가입이 가능하다. 또한 ‘노후소득 선지급’을 통해 가입금액의 5%를 노후소득으로 10년간 선지급 받을 수 있다. ‘노후소득 선지급’이란 노후소득 개시 나이부터 주계약 보험가입금액의 일부를 매년 자동 감액 후 감액에 해당하는 해지환급금을 선지급 받는 기능이다. 이 밖에도 특약을 활용하면 생애 주기에 따라 해지환급금의 전액 또는 일부를 연금으로 전환할 수 있다. 50세가 가입금액을 10만달러(20년납)로 설정할 경우 월 보험료는 여성과 남성 각각 29

문화연예

더보기
‘어서와’ 김명수-신예은,서로의 온기에 기댄 채 잠든‘꿀잠 컷’포착!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어서와’ 김명수와 신예은이 서로의 따스한 온기에 의지해 달콤한 잠에 빠져 있는, ‘꿀잠 투 샷’이 공개됐다. 지난 2일 밤 10시에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지난 5,6회 방송 이수 김명수와 신예은의 이름이 나란히 뉴스 토픽에 등극하며 안방극장에 따뜻한 설렘을 배달하고 있다. 무엇보다 김명수와 신예은은 각각 때때로 인간으로 변하는 특별한 고양이 홍조, 사람에게 상처받아도 사람을 사랑하는 웹툰 작가 지망생 김솔아 역을 맡았다. 특히 지난 방송분에서는 홍조와 김솔아가 서로의 마음을 감싸 안는 ‘포옹 엔딩’으로 뜨거운 감동을 끌어냈던 터. 김솔아의 웹툰을 이해하기 위해 한글을 배운 홍조, 자신의 작품을 이해해 준 홍조에게 위로받은 김솔아가 서로를 다독이는 순간이 담겨 뭉클한 떨림을 선사했다. 이와 관련 김명수와 신예은이 분홍빛 침대 속에서 서로의 따스함에 기대어 있는 ‘꿈나라 투 샷’이 포착돼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홍조와 김솔아가 작은 침대 위에서 머리를 맞댄 채 잠들어있는 장면. 뒤척이던 홍조가 김솔아를 향해 파고들자, 김솔아는 홍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