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30.0℃
  • 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6.4℃
  • 흐림울산 24.2℃
  • 광주 23.4℃
  • 부산 23.7℃
  • 구름많음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32.2℃
  • 구름많음강화 28.3℃
  • 흐림보은 25.4℃
  • 흐림금산 25.4℃
  • 흐림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5.4℃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한국미디어

LG소셜펠로우 14기, 기후테크 분야 혁신 스타트업 8개사 선정… 육성·투자·금융지원 등 전방위 성장 지원

 

 

(굿모닝베트남미디어) LG전자(사장 조주완),LG화학(대표이사 신학철),피피엘(이사장 김동호),한국사회투자(대표 이종익, 이순열)는 기후테크 분야 혁신 스타트업의 육성을 위해 '2024 LG소셜펠로우 14기' 기업 8개사(社)를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LG전자와 LG화학은 지난 14년 동안 'LG소셜펠로우' 사업을 통해 국내 유망 기후테크 스타트업(사회적경제조직 등 포함)을 지원해 왔다. 'LG소셜펠로우' 사업은 기후,환경 분야 임팩트 스타트업의 성장 및 지속가능성을 높이는 기후테크 분야 스타트업 육성의 대표적인 사업이다. 'LG소셜펠로우' 기업은 전문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금융지원, LG 그룹사 협업기회, 투자 연계 등 전방위적인 지원을 받는다. LG전자와 LG화학은 'LG소셜펠로우' 기업에게 지난 14년 동안 총 115억1200만원(총 278건)을 지원해 왔다. '넷스파'(폐어망 전처리 기술로 재생나일론 원료생산), '코스모스랩'(비발화성 수계배터리 개발), '리필리'(친환경 종이팩 용기 개발) 등이 대표적인 'LG소셜펠로우' 기업이다. 

 

'LG소셜펠로우 14기'에 선정된 기업에게는 총 2억4000만원(총 8개 기업, 각 3000만원)의 '금융 지원', 스케일업에 필요한 컨설팅 및 멘토링 등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 제공될 예정이다. 

 

LG전자 및 LG화학은 본 사업이 지난 14년 동안 높은 잠재성을 보유한 기후,환경 분야 스타트업이 스케일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마중물 역할을 해 왔다며, 향후에는 선정된 펠로우 기업들이 'LG 슈퍼스타트' 등 오픈이노베이션과 사업화를 연계할 수 있는 기회 확대를 만들어 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액셀러레이팅 운영기관인 한국사회투자는 LG전자 및 LG화학의 기후테크 육성에 선도 프로그램인 'LG소셜펠로우' 사업 브랜드를 강화해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LG소셜캠퍼스 박재환 운영위원장(중앙대학교 경영학부 교수)은 'LG소셜캠퍼스를 운영하는 피피엘, 액셀러레이터사 한국사회투자와 함께 LG소셜펠로우 14기로서 지구(Planet), 사람(People), 이윤(Profit)을 의미하는 '트리플 바텀라인(Triple Bottome Line)'을 모두 달성하길 바란다'며 '특별히 이번 리딩그린 액셀러레이팅 과정을 통해 LG전자, LG화학과의 협업지점도 모색해 다양한 집합적 임팩트가 창출되길 응원한다'고 축하인사를 전했다. 

 

이순열 한국사회투자 대표는 'LG소셜펠로우는 LG전자 및 LG화학의 ESG경영과 사회공헌을 실현하는 대표적인 사업'이라며 '한국사회투자는 LG전자와 LG화학의 ESG경영을 제고하고, 기술 기반의 기후테크 스타트업이 시장에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스케일업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LG]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