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0 (화)

  • 흐림동두천 1.5℃
  • 흐림강릉 3.1℃
  • 흐림서울 3.1℃
  • 박무대전 3.7℃
  • 구름많음대구 8.6℃
  • 흐림울산 8.3℃
  • 흐림광주 5.2℃
  • 흐림부산 10.1℃
  • 구름많음고창 3.7℃
  • 흐림제주 8.7℃
  • 흐림강화 1.2℃
  • 흐림보은 4.7℃
  • 흐림금산 4.7℃
  • 구름많음강진군 5.4℃
  • 구름많음경주시 8.3℃
  • 구름많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11월 20일, MBC 라디오 가을 개편 단행

 

 

(굿모닝베트남미디어) MBC 라디오가 오는 20일 가을 개편을 단행한다. 

 

먼저 표준FM은 오전11시에 방송되던 를 저녁 8시로 이동하고, 이어서 저녁 9시에는 스포츠 프로그램 을 신설한다. 다양한 끼로 매력을 어필하고 있는 신예 '정영한 아나운서'를 전격 기용, 전에 없던 '본격 스포츠 수다 프로그램'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로써 저녁 6시부터 10시까지 --로 이어지는 '시사+경제+스포츠'의 블록 편성을 완성하며 보다 탄탄한 청취층 구축에 나서게 됐다. MBC 라디오는 '늦은 퇴근길, 현재 전체 청취율 1위인 에 이어 청취자분들이 좀 더 오래 머무를 수 있는 편성을 고민해 변화를 시도했으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가 이동한 오전 11시에는, 점심시간을 앞두고 넉넉하게 한숨을 돌릴 수 있는 올드팝 프로그램 가 신규 론칭되는가 하면, 가수 김현철은 표준FM 매일 밤 10시에서 12시까지, 1997년에 막을 내렸던 라는 간판을 26년만에 다시 걸고 '레전드 음악방송, 진짜 DJ프로그램'으로 청취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한편, 54년째 이어오고 있는 MBC 라디오의 최장수 음악 프로그램 가 표준FM에서 FM4U 매일밤 10시로 채널을 이동하게 된 것 역시 이번 개편의 큰 변화이다. '별밤'이라는 대명사와 27대 별밤지기 김이나의 캐릭터가 FM4U 청취자들과 만나 한층 더 다채로운 매력을 뿜어낼 것으로 기대해 채널 이동을 결정했다는 것이 MBC의 설명이다. 기존 FM4U에서 밤 10시에 방송되던 은 옥상달빛의 앨범작업 등의 이유로 아쉽지만 안녕을 고하게 되었다. 저녁 8시에서 10시까지 방송되던 가 밤 12시로 이동하고, 그 자리에는 가 편성된다. 늦은 저녁, 아기자기한 소통과 3040 세대들이 즐길 수 있는 가요로 편안한 퇴근길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진행자로는 방송인 윤태진 씨가 낙점되어 MBC라디오와 첫 인연을 맺게 되었다. 

 

이밖에도 MBC의 대표 시사 프로그램인 (표준FM 아침 7시)이 일요일까지 확대 편성되고, 11시52분에 방송되던 가 오후 1시52분으로 이동, 가 표준 FM으로 평행 이동하는 등의 내용도 개편안에 포함된다.  

 

MBC 라디오의 가을 개편은 11월 20일(월) 오전 5시부터 진행되며 스마트라디오 미니와 수도권 주파수 95.9MHz(표준FM), 91.9MHz(FM4U)에서 청취할 수 있다.


베트남

더보기
즉석에서 도자기 공방을, 베트남 젊은이들 열렬히 환영
하루 씨는 베트남에서 도자기 공방을 열 때 자신의 가게 이미지를 너무 널리 홍보하지 않았기 때문에 많은 베트남 젊은이들이 이곳에 와서 도자기를 배우고 자신이 만든 사랑스러운 제품들을 사진으로 찍는 것을 보고 상당히 놀랐다고 한다. 작업장 개설을 통해 작업장 방문 비용 절감 어느 주말, 김하경 씨(통칭 하루, 32세)의 도자기 가게가 있는 빈탄지구(호치민시) 응우옌후이뚜엉거리의 작은 골목에 들렀다. 이전에 이 도자기 공방은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푸미훙(호치민시 7지구) 도시지역에 있었다. 2023년 중반부터는 도자기 공장이 빈탄지구로 옮겨 움직이기에 더욱 편하게 되었다. 하루씨의 도자기 공방은 카페와 도자기 학습 공간 등 2개의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집은 햇빛과 푸른 나무들로 가득 차 있으며, 은은한 한국적인 멜로디가 귓가에 울려 퍼지며 고객들에게 편안한 느낌을 준다. '편안하다'는 게 우리가 이곳에 도착했을 때 느꼈던 감정이다. 붐비거나 시끄럽지 않은 하루 씨의 가게에 오는 손님들은 각자 테이블에 앉아 도자기를 그리고, 다른 손님들은 점토를 반죽하고, 어떤 손님들은 뜨개질을 하고, 어떤 손님들은 컴퓨터로 타자를 친다. 하루 씨는 8년 전 부모님과 함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