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13 (월)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3.4℃
  • 맑음광주 1.9℃
  • 맑음부산 4.3℃
  • 맑음고창 0.0℃
  • 흐림제주 6.7℃
  • 맑음강화 -2.8℃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2.1℃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드라마 스페셜 2021 '그녀들', 긴장감 감도는 예고 영상에 기대감 증폭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UHD KBS 드라마 스페셜 2021 '그녀들'의 예고 영상이 공개돼 예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오는 3일(금) 밤 11시 25분 방송되는 UHD KBS 드라마 스페셜 2021의 단막극 '그녀들'은 세자빈 봉선(정다은 분)을 몰락시켜야 하는 소쌍(김새론 분)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공개된 영상에는 약점을 잡힌 나인 소쌍의 모습과 함께 '세자빈의 아이를 유산시키면 너의 죄를 사할 것이다'라는 내레이션이 등장해 이목을 사로잡는다. 이어 소쌍은 괴짜 같은 봉선의 신의를 쌓으며 궁궐에서 살아남기 위한 고군분투를 시작한다.

빈궁전의 나인으로 상번한 소쌍은 하달지침을 목에 매단 채 봉선의 비위를 맞추기 위해 노력한다. 특히 뺨을 내려치는 봉선에 힘없이 쓰러지는 소쌍은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회초리를 드는 것은 기본, 멱살까지 잡는 봉선의 행동은 보는 이들의 긴장감을 유발한다.

그러나 서서히 가까워지는 소쌍과 봉선의 모습이 그려져 소쌍이 봉선의 유산을 망설이게 될 것을 짐작하게 한다. 두 사람은 나란히 앉아 소원을 비는가 하면 봉선은 눈물을 흘리는 소쌍을 다독이며 인간적인 면모를 보인다고.

떨리는 소쌍의 목소리와 함께 들리는 누군가의 비명 소리는 묘한 분위기에 섬뜩함을 더한다. 과연 권민(서은영 분)의 심복이 된 소쌍이 봉선의 유산을 성공시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처럼 '그녀들' 예고 영상은 기묘한 공간인 궁궐을 배경으로 한 은밀한 거래를 소재로 전에 없던 독특한 스토리를 예고해 본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UHD KBS 드라마 스페셜 2021 단막극 '그녀들'은 오는 3일(금) 밤 11시 25분에 방송된다.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