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0 (토)

  • 맑음동두천 16.2℃
  • 맑음강릉 18.6℃
  • 연무서울 15.0℃
  • 연무대전 16.5℃
  • 연무대구 18.0℃
  • 맑음울산 18.8℃
  • 박무광주 15.9℃
  • 맑음부산 20.4℃
  • 구름많음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18.7℃
  • 구름많음강화 12.6℃
  • 맑음보은 14.5℃
  • 맑음금산 15.7℃
  • 구름조금강진군 19.3℃
  • 맑음경주시 19.4℃
  • 맑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한국미디어

만남과 환대’ 이어지는 극장다운 축제, 삼일로창고극장 기획 사업 ‘창고개방’ 개최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서울문화재단 삼일로창고극장이 극장의 외연을 확장하며 다양한 실험모델을 연구하는 기획사업 '창고개방'을 11월 5일(금)부터 21일(일)까지 3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삼일로창고극장이 2018년 재개관한 이래 대표 사업으로 자리 잡은 창고개방은 올해 '만남과 환대'를 주제로, 팬데믹의 장기화 속에서도 개방형 공공극장으로서 극장다운 일을 매개하기 위해 현장 전문가들로 구성된 삼일로창고극장 공동운영단(기획 김주원,임현진)과 함께 기획했다.

올해는 극장 인프라를 기반으로 극장의 가능성을 여러모로 실험할 수 있는 세 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주요 프로그램은 △공연,전시 '개더링(Gathering)'(11월 5일~7일 오후 5시, 11월 12일~14일 오후 4시,오후 8시) △쇼케이스 '24시간 연극제'(11월 16일~21일 오후 7시) △워크숍 '부캐대전'(11월 16일~19일 오후 8시) 등이 진행된다.

개더링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집합 금지 시대에 사는 '극장의 일'에 주목해 극장에 모이는 일과 극장에 모으는 일을 공연과 전시를 통해 선보인다. 삼일로창고극장 곳곳을 이동하는 공연 '우주에서 살아남기'(공연창작자 김문희 연출)과 감정을 체화하고 기억을 수집하는 과정을 담은 시 낭독 전시 '요한 고트프리트 친(Johann Gottfried Zinn)'(시각예술가 고요손 연출)가 펼쳐진다.

24시간연극제는 창작자들에게 주어진 24시간 안에 15분 내외의 짧은 공연을 만들어 선보이는 쇼케이스다. 2018년부터 진행해 온 창고개방의 간판 프로그램으로, 공모를 통해 선발된 창작자 30인이 6팀으로 그룹을 나눠 작품을 제작한다. 올해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드는 하프앤하프(Half & Half) 형식으로 진행하며 각 팀의 창작 과정 절반은 온라인으로, 나머지는 오프라인에서 진행한다.

부캐대전은 배우,기획자,연출가로 활동하고 있는 창작자들이 각자의 '부캐(부 캐릭터)'를 공개하는 워크숍이다. 자신의 원래 모습인 '본캐'와는 다른 자아이기도 한 '부캐'에 관한 상상력을 보태는 자리를 마련했다. 문화기획자 김해리(필로스토리)가 스토리 디렉터로 함께하며 창작자 곽혜은, 김진솔, 장비치, 하소정이 워크숍 리더로 참여한다.

창고개방의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이며, 100% 사전 예약제로 운영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 또는 삼일로창고극장 네이버 예약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