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구름많음동두천 20.2℃
  • 흐림강릉 18.7℃
  • 구름많음서울 22.5℃
  • 구름많음대전 25.0℃
  • 흐림대구 20.7℃
  • 구름조금울산 19.3℃
  • 맑음광주 25.4℃
  • 구름많음부산 20.3℃
  • 맑음고창 22.7℃
  • 맑음제주 24.2℃
  • 흐림강화 19.9℃
  • 구름많음보은 20.8℃
  • 구름많음금산 23.6℃
  • 구름조금강진군 22.1℃
  • 구름많음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20.7℃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삼성물산, 건설 현장 위험 작업에 로봇 기술 도입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건설 현장 내 대표적인 고위험 작업으로 분류되는 내화뿜칠 작업을 로봇으로 대체할 기술을 개발하고 국내 현장에 처음으로 적용한다고 밝혔다.

내화뿜칠은 건물 철골 기둥과 보에 내화재를 덧칠해 높은 열에도 견딜 수 있게 하는 필수 작업이다. 이 작업은 근로자가 유독성 물질에 노출될 수 있는 데다 높은 곳에서 작업해야 하는 상황이 많아 고위험 작업으로 분류된다.

삼성물산이 자체 개발한 이번 기술은 고소 작업대 상부에 내화재 분사를 위한 로봇 팔을 적용하고, 하부에는 원료 혼합기와 저장 설비를 일체화했다. 특히 이동식 플랫폼을 적용해 현장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 기술은 대규모 철골 기둥으로 이뤄진 반도체 공장 건설 현장에 먼저 적용을 시작한다. 무엇보다 현장 근로자가 유해 물질 또는 고소 작업과 같은 위험에 노출되지 않고 안전한 환경 속에서 작업할 수 있다는 데 의미가 크다.

이 밖에도 삼성물산은 건설 현장의 여러 고위험 작업을 로봇이 대체할 수 있도록 하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철근 콘크리트 기둥에 구멍을 뚫는 드릴링 로봇을 비롯해 360도 회전하면서 자동으로 배관 용접이 가능한 자동 용접 로봇 등 다양한 로봇 기술을 개발하고 실제 현장에 적용을 추진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건설 자동화 기술이 빠르고 효과적인 작업을 가능한 장점도 있지만, 궁극적으로 근로자 안전을 지킨다는 데 더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작업자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기술 개발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라켓소년단' 자체 최고 또 경신! 월화드라마 전체 1위 차지! 탕준상-이재인, ‘어깨 위로 엔딩’ 뭉클!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라켓소년단'이 또 다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가운데, 탕준상과 이재인이 옥상 위 쏟아지는 달빛 아래 존재만으로 서로를 위안하는 '어깨 위로 엔딩'을 전하며 먹먹한 여운을 안겼다. 지난 21일 밤 10시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라켓소년단' 7회분이 순간 최고 시청률 6.9%, 수도권 시청률 6.5%를 기록하며 또 한 번 자체 최고 시청률을 뚫고 7회 연속 전체 월화극 1위를 차지하는 승승장구 행보를 이어갔다. 또한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타깃 지표인 2049 시청률 또한 3.2%를 기록하며 월요일 방송된 전체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닐슨코리아 기준, 2부) 극중 윤현종(김상경)은 주니어국가대표 선발의 전초 격인 여름철 대회를 맞아 '라켓소년단' 멤버들의 강약점을 분석해가며 대회를 준비했다. 윤해강(탕준상)은 자신에게 굴욕의 패배를 안겼던 노랑머리 길선균(김건)과 전국 1장에 빛나는 박찬(윤현수)을 상대로 맞아 윤현종이 지시한 '특별 훈련'에 열을 올렸고, 방윤담(손상연) 역시 강한 상대를 만나면 굳어버리는 스윙 문제를 해결하려 윤현종 표 비법을 따라 최선을 다했다. 드디어 여름철 대회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