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구름조금동두천 22.8℃
  • 구름조금강릉 22.2℃
  • 박무서울 24.1℃
  • 흐림대전 22.2℃
  • 흐림대구 21.3℃
  • 흐림울산 20.4℃
  • 광주 21.0℃
  • 흐림부산 21.2℃
  • 흐림고창 20.6℃
  • 제주 20.9℃
  • 맑음강화 23.4℃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한국건강과학

씨넥스존, 세계 CCTV 1위 하이크비전과 국내 VAD 총판 계약 체결

휴대용 열화상 카메라 필두로 보안제품 총판 계약 체결
제품군별 최적화된 제품 및 솔루션 공급 예정

(굿모닝베트남미디어) IT 하드웨어 및 생활가전 전문 유통기업인 씨넥스존은 보안제품 및 솔루션 공급업체인 하이크비전과 국내 Value-added Distributor 총판 계약을 체결하며 휴대용 열화상 카메라를 필두로 보안제품의 국내 정식 유통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하이크비전은 영상 보안을 기반으로 성장해 혁신적인 보안제품 및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선두 기업으로 전 세계 150개국에서 CCTV 보안관리, 빅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며 글로벌 보안 시장을 선두에서 이끄는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CCTV 시장의 경우 2018년 기준 전 세계 시장 규모가 165억달러(약 19조5000억원. 영국 IHS마켓 집계 기준)에 달하는데 이 중 하이크비전이 약 20%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세계 1위를 기록 중이다. 하이크비전은 4만명 이상의 직원 중 연구개발 엔지니어가 약 50%에 달해 지속적인 제품 혁신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씨넥스존은 국내 총판 계약 후 휴대용 열화상 카메라를 먼저 선보인다고 밝혔다. 열화상 카메라는 사람의 체온을 빠르고 효율적으로 검사할 수 있는 기기로 원거리에서도 초고감도 열화상 센서를 통해 열을 감지할 수 있다. 열화상 카메라는 접촉식 체온계보다 더욱 빠르고 안전하게 고열 여부를 확인할 수 있어 외부인 출입이 잦은 대형 건물이나 음식점 등에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도구로 찾는 수요가 빠르게 늘고 있다.

열화상 카메라의 일반 가격대가 수백만 원대인 데 반해 하이크비전 휴대용 열화상 카메라는 80만원대로 중소형 음식점을 비롯한 소상공인들도 부담 없는 가격으로 도입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제품은 7월 출시 예정이며 오픈마켓 등 온라인에서 구매할 수 있다.

씨넥스존은 14년간 국내 IT H/W 유통 시장의 발전과 함께 빠르게 성장해온 역량이 하이크비전과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만드는 데 크게 기여한 것으로 생각한다며 7월 중 국내 독점 출시 예정인 휴대용 열화상 카메라를 시작으로 기업, 중소상공인, 개인별로 최적화된 CCTV 보안 솔루션을 제안해 세계 1위 CCTV 브랜드의 가치를 더욱 폭넓게 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베트남

더보기
【프로젝트】경제성장를 위해 올해 최대 규모의 관광 프로젝트 승인
응웬 쑤언 푹 총리는 6월 중순 베트남 최대 민간 대기업인 빈그룹의 93억 달러 규모의 관광 리조트에 서명했다. 외국인 후원자들도 최근 몇 년 동안 베트남에서 가장 큰 투자 중 하나로 여겨지는 이 개발에 참여할 것이다. 호치민시에서 남쪽으로 50km 떨어진 해안가 껀저지구의 프로젝트는 2031년 완공될 예정이다. 시민 단체, 지역 언론, 환경 운동가들이 대기 오염과 수질 오염으로부터 호치민시를 보호하는 "녹색 폐"로 묘사되는 생물권 보호구역에 대한 위험을 경고함에 따라 빈그룹 회장은 정부 승인을 몇 년 동안 기다렸다. 이 보호구역은 또한 호치민시를 폭풍과 바다에서 오는 다른 자연재해로부터 보호한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승인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공산당 정치국은 지난해 8월 베트남의 기후변화 정책에 대한 재검토를 승인했을 때 환경영향평가와 경제개발사업 승인 절차의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총리는 "경제 성장과 환경을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그러나 대유행은 경제의 두 가지 핵심 동인 베트남의 관광과 수출을 침몰시켰다. 이로 인해 베트남은 대규모 프로젝트에 대한 더 빠른 결정을 내리게 되었다. 공식적인 추산에 따르면 1월부터 5월까지 베트남의 수출

경제

더보기
현대로템, 장애물개척전차 양산사업 수주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현대로템이 장애물개척전차 추가 양산사업과 구난전차 및 교량전차 창정비 사업을 수주했다. 현대로템은 지난 6월 30일 방위사업청으로부터 총 2366억원 규모의 장애물개척전차 양산사업을 수주했다. 2019년 11월 수주한 1746억원 규모의 양산사업에 이은 두 번째 수주다. 이번에 수주한 장애물개척전차는 오는 2023년까지 군에 납품할 예정이며 전량 현대로템 창원공장에서 생산된다. 이번 사업의 수주는 방위사업청이 최근 코로나19 등에 따른 경기침체로 경영난을 호소하고 있는 방산업계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정부의 적극 행정을 실현해 연말 발주 예정인 사업을 적극적으로 앞당겨 추진한 산물이다. 장애물개척전차는 국내에 처음 도입되는 장비로 전방에서 지뢰 및 각종 장애물을 제거하고 기동로를 확보하는 역할을 한다. 차체 전면의 지뢰제거쟁기를 이용해 땅을 갈아엎어 묻혀 있던 지뢰를 드러나게 하는 방식으로 대인 및 대전차 지뢰를 제거하며 자기감응지뢰 무능화 장비로 자기장을 발사해 자기감응지뢰도 제거할 수 있다. 차체 상부에 부착된 굴삭팔에 굴삭용 키트나 파쇄기를 장착해 참호, 방벽 등 다양한 장애물을 재거할 수 있다. 굴삭팔은 크레인으로

문화연예

더보기
트롯신이 떴다, 트로트 여신 주현미! 딸과 첫 듀엣 ‘러브레터’ 무대 공개! 특급 애교로 ...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 ‘트롯신이 떴다’에서 트로트 여신 주현미와 붕어빵 막내딸의 듀엣 무대가 공개된다. 지난 주, 주현미는 인생 처음으로 도전해본 ‘러브레터’ 노래 족집게 강의 영상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주에는 주현미가 ‘러브레터’ 강의의 특별 학생으로 나섰던 막내딸과 듀엣 무대를 펼친다. 무대 전, 트로트 여신 주현미는 딸 임수연과 함께 연습실을 찾았다. 엄마의 노래를 불러여 한다는 부담감이 컸던 임수연은 사시나무 떨듯(?) 떠는 모습을 보여 엄마 주현미까지 덩달아 긴장케 했다. 그러나 곧, 트로트의 전설답게 딸의 긴장을 풀어주려는 주현미의 노력이 펼쳐졌다. 평소의 차분한 모습과는 다르게 주현미는 “엄마가 재롱을 피워야 되네” 라며 딸을 위한 특급 애교를 선보인 것. 평소와 다른 낯선 주현미의 모습에 트롯신들은 함박 웃음을 짓기도 했다. 이어, 무대에 선 두 사람은 두 손을 꼭 잡고 무대로 향해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두 사람의 등장에 랜선 관객들도 “정말 보기 좋다” 며 환호를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딸 임수연의 긴장은 쉽게 풀어지지 않아 지켜보는 트롯신들의 손에도 땀을 쥐게 했다. 과연, 트로트 여신 주현미는 딸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