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8 (월)

  • 맑음동두천 30.1℃
  • 구름조금강릉 32.0℃
  • 맑음서울 30.6℃
  • 맑음대전 31.3℃
  • 맑음대구 32.9℃
  • 맑음울산 27.9℃
  • 맑음광주 33.0℃
  • 맑음부산 25.9℃
  • 맑음고창 31.7℃
  • 맑음제주 25.2℃
  • 맑음강화 27.6℃
  • 맑음보은 30.4℃
  • 맑음금산 30.9℃
  • 맑음강진군 30.5℃
  • 맑음경주시 33.2℃
  • 맑음거제 29.9℃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한미글로벌, 현대자산운용과 500억 규모의 ‘현대 CS클럽 1호’ 블라인드펀드 설정

우량 부동산 개발 및 부실화 자산·용도변경 가능 사업 등에 투자
총 500억 규모의 자금 먼저 조달하여 투자하는 방식으로 신속한 투자 가능
한미글로벌·무궁화신탁·랜드미·시재건설 등 국내 최초 건설부동산 전문기업이 만든 펀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글로벌 건설사업관리 선도기업인 한미글로벌과 현대자산운용이 부동산 블라인드 펀드인 ‘현대CS클럽전문투자형사모투자신탁1호(이하, 현대CS클럽1호)’를 설정했다고 지난 29일 밝혔다.

‘현대CS클럽1호’는 다양한 우량 국내 부동산 개발 프로젝트 및 부실화 자산, 용도 변경 가능 사업 등에 주로 투자해 개발 수익을 분배하는 구조로 운용될 예정이다. 투자 대상을 정해놓고 건별로 자금을 모아 투자하는 프로젝트 펀드와는 달리 이 블라인드 펀드는 먼저 자금을 조달한 후 투자 대상을 발굴한다. 자금을 확보한 상태로 진행하기 때문에 투자의사 결정 기간이 상대적으로 짧아 좋은 투자처를 선점할 가능성이 높다.

특히 국내 최고의 건설사업관리 기업인 한미글로벌을 비롯하여 신탁사, 시행사, 시공사 등 부동산개발을 위한 건설부동산 각 분야의 전문기업이 펀드 투자자로 참여하고 있어 우량 물건 확보 및 전문적인 투자의사 결정과 효율적인 운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2020년 1분기 신탁 수주 1위인 무궁화신탁과 디벨로퍼 건설그룹인 랜드미와 시재건설이 참여하여 함께 설정된 ‘현대CS클럽1호’ 블라인드 펀드는 코로나 이후 경기 위축에 따른 부실화 자산을 포함하여 서울, 수도권, 광역시 및 인구 50~100만 이상 도시지역을 대상으로 주거시설·판매 및 근생시설·업무시설·숙박시설·물류 및 복합개발에 투자할 예정이며 이를 위하여 한미글로벌을 비롯한 현대자산운용 등 투자 관계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자산운용 사옥에서 ‘현대CS클럽1호 투자약정서 체결식’을 가졌다.

한미글로벌 김종훈 회장은 “‘현대CS클럽1호’는 건설부동산 전문기업들이 함께 참여하는 국내 최초의 블라인드 펀드로 신속한 의사결정이 가능하다는 특징이 있다”며 “사전에 조달된 자금을 투자에 사용하기 때문에 효율적인 투자와 운용의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다”고 말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이상이, 다가갈 수 없어 아픈 두 사람!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한 번 다녀왔습니다’ 속 인물들의 얽히고설킨 관계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찔렀다. 지난 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43, 44회가 각각 26.5%, 30.1%(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입증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깊어지는 감정만큼 다가갈 수 없는 현실에 괴로워하는 이민정(송나희 역)과 이상엽(윤규진 역), 이초희(송다희 역)와 이상이(윤재석 역)의 모습이 그려지며 안타까움을 배가시켰다. 앞서 라이딩 데이트를 즐기는 송다희(이초희 분)와 윤재석(이상이 분)의 모습은 설렘을 안겼다. 자연스레 서로를 향해 웃음 짓고 대화를 나누는 평범한 일상으로도 시청자들의 심장을 간질인 것. 그러나 송다희는 “나 사돈 좋아해요. 것도 아주 많이”라고 진심을 고백하는 윤재석에 당황해하며 엔딩을 맞이했다. ‘사돈 관계’였던 만큼 두 사람에게는 현실의 벽이 높게 드리워져 있었다. 갑작스러운 윤재석의 고백에 놀란 송다희는 그대로 도망을 갔고, 윤재석은 멀어져가는 그녀의 뒷모습을 보고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후 엄마 최윤정(김보연 분)의 카페에서 송다희를 마주친 윤재석은 관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