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8 (월)

  • 흐림동두천 16.0℃
  • 흐림강릉 16.0℃
  • 흐림서울 19.0℃
  • 구름많음대전 19.8℃
  • 박무대구 19.0℃
  • 흐림울산 17.9℃
  • 흐림광주 18.8℃
  • 박무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9.2℃
  • 박무제주 19.1℃
  • 흐림강화 17.7℃
  • 구름조금보은 19.3℃
  • 구름많음금산 18.5℃
  • 구름많음강진군 17.9℃
  • 구름많음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벼룩시장구인구직 “직장인 10명 중 8명, 고용 불안감 느낀다”

정규직(76.4%)도 비정규직(76.6%)만큼이나 고용 불안감 느끼고 있어
응답자의 과반수 이상 “작년에 비해 고용 불안 더 느껴진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직장인 10명 중 8명은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면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347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직장인 고용 불안감’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 중 76.5%가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이에 비해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지 않는다’고 답한 응답자는 23.5%에 그쳤다.

이 같은 고용불안감은 성별과 연령대, 기업형태, 고용형태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었다.

성별로는 여성 직장인(79.1%)의 고용불안감이 남성 직장인(73.5%)에 비해 높았으며 연령대로는 30대 직장인이 79.4%로 가장 높았고 50대(77%), 40대(76.5%), 20대(67.5%)의 순이었다.

근무하고 있는 기업 형태로는 ‘중소기업’에 근무하고 있는 직장인들의 고용 불안감이 79.5%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중견기업(75.1%), 대기업(68.1%), 공기업(62.4%) 순으로 대기업, 공기업에 다니는 직장인의 고용 불안감도 높은 편으로 나타났으며 사실상 이들의 ‘평생직장’ 개념 또한 사라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정규직 직장인들의 고용 불안감이 비정규직 직장인과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되어 눈길을 끌었다. 현재 고용불안감을 느끼고 있다고 답한 비정규직 직장인은 76.6%였으며 정규직 직장인은 이보다 불과 0.2% 낮은 76.4%로 정규직임에도 불구하고 현재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고 있는 직장인이 많았다.

불안감을 느끼고 있는 이유로는 ‘회사 경영실적, 재정상태가 좋지 않아서(34.2%)’를 1위로 꼽았다. 이어 ‘업무량이나 회사에서의 입지가 줄어들어서(16.8%)’, ‘함께 일하던 동료들의 이직 및 퇴사가 많아져서(13.7%)’, ‘회사 주업종의 쇠퇴(13.2%)’, ‘회사에 구조조정이 진행되었거나 예정되어 있어서(12.5%)’, ‘임신·출산·육아로 인한 근로 부재(9.6%)’의 순이었다.

고용불안감은 직장생활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었다. 직장인의 43.4%가 고용불안감으로 ‘이직 및 퇴사’를 고려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외에도 ‘업무 의욕 감소(33.5%)’, ‘업무 성과 감소(8.9%)’, ‘야근, 시간 외 근무 등 업무량 및 강도 증가(7.6%)’, ‘전체적인 회사 분위기 다운 및 동료와의 관계 악화(6.6%)’ 등의 의견이 있었다.

재직 중인 회사 분위기를 묻는 질문에는 ‘작년에 비해 전반적으로 고용불안이 더 느껴진다(53.6%)’는 응답이 가장 많았으며 ‘작년에 비해 좋아진 것 같다’는 답변은 9.9%에 머물렀다.

또한 직장인들은 약 53.9세까지 직장생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며 늘어난 수명에 비해 길지 않은 직장생활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처럼 고용불안감이 확산되면서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는 ‘이직 및 전직(25.7%)’이 가장 많았고 ‘따로 준비하고 있는 것이 없다’는 답변이 23.6%로 그 뒤를 있었다. 이 외에도 ‘자격증 취득(23.3%)’, ‘투잡(9.6%)’, ‘창업준비(9.1%)’, ‘주식 및 부동산 투자(8.8%)’를 준비하고 있다는 답변도 있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연대은행, 비영리단체 공익활동 지원
(굿모닝베트남미디어) 개인 소상공인, 사회적 경제조직의 자립과 성장을 지원하는 사회연대은행이 비영리단체의 공익활동도 지원한다.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교보생명이 후원하고 사회연대은행이 시행하는 ‘비영리 부문 공익활동 지원사업’은 다양한 사회문제의 해결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국내외 비영리법인이 공익활동을 지속하고, 확대·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국내외 비영리 부문 공익활동 수행법인으로서 사회복지법인, 학교법인, 의료법인, 기타 지정기부금 단체 등이다. 특히 장애인, 노인, 한부모가정 등 소외계층 아동, 청소년 등 미래세대, 활동가 역량 강화 등을 지원한다. 신청 기간은 오는 6월 30일까지이며, 온라인 접수로 이뤄진다. 해당 서류는 사회연대은행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심사는 서류심사와 면접 심사로 진행되며 심사과정을 통해 예산과 사업계획이 조정될 수 있다. 사회연대은행은 창업을 통해 저소득 빈곤층의 실질적인 경제적·심리적 자립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사회적 금융 기관으로서 소상공인, 사회적 경제조직, 저신용자 등 제도권 금융 영역에서 소외되기 쉬운 사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금융지원을 포함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문화연예

더보기
트롯신이 떴다, 주현미 어느 멋진 날 풀버전 전격 공개! ‘트롯신이 떴다’vs‘뽕숭아학당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 ‘트롯신이 떴다’의 주현미 레전드 무대가 2049 시청층을 꽉 잡으며 화제몰이에 성공했다. 지난 14일, ‘트롯신이 떴다’ 제작진은 인터넷을 뜨겁게 달군 음원 요청에 따라 주현미의 ‘어느 멋진 날’ 무편집 버전을 전격 공개했다. 이는 13일 ‘트롯신이 떴다’ 방송에서 주현미가 부른 ‘어느 멋진 날’에 실시간 음원 요청이 쇄도해서 만들어진 결과이다. 이날 주현미는 ‘곡 바꿔 부르기’ 랜덤 공 뽑기에서 발라드 곡인 ‘정용화 노래’가 뽑히자 180도 다른 장르의 도전에 난감해 했다. 하지만 레전드답게 그녀는 자신만의 스타일로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밤낮으로 연습에 몰두했다. 그녀는 “아침에 눈을 떠서 잘 때까지도 정용화 노래를 듣고 또 들었다”, “이제 정군 목소리만 들어도 경기가 일어날 지경”이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떨리는 마음도 잠시, 주현미는 랜선킹 무대에 올라가자 호흡을 가다듬고 곡에 완전히 몰입, 혼신을 다하는 열창으로 ‘어느 멋진 날’의 주현미 버전 무대를 완성했다. 이에 랜선 관객들은 “주현미 최고! 주현미 대박”이라고 외쳤고, 뜨거운 박수 갈채를 받았다. 이 무대의 감동은 실시간 반응으로도 이어졌다. “주현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