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06 (화)

  • 흐림동두천 1.7℃
  • 흐림강릉 1.6℃
  • 흐림서울 2.6℃
  • 흐림대전 3.1℃
  • 흐림대구 4.5℃
  • 흐림울산 5.0℃
  • 흐림광주 5.3℃
  • 흐림부산 7.3℃
  • 구름많음고창 5.8℃
  • 흐림제주 7.4℃
  • 흐림강화 1.2℃
  • 흐림보은 2.9℃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5.9℃
  • 흐림경주시 3.9℃
  • 흐림거제 6.7℃
기상청 제공

회사 가기 싫어, 이 시대에서 워킹맘으로 살아간다는 것

(미디어온) 유리천장 아래에서 워킹맘으로 살아간다는 것.

지난 7일 방송된 KBS 2TV 드라마 ‘회사 가기 싫어’ 에서는 일과 육아를 함께 병행해야만 하는 이 시대의 워킹맘 이야기를 다뤘다.

양선영(김국희 분)은 아침부터 정신이 없다. 일도 육아도 함께 병행해야만 하는 이 시대의 워킹맘이기 때문이다. 아픈 아이들을 시댁에 맡기고 오느라 반차까지 쓰고 출근한 선영. 팀원들의 눈치를 보며 출근하는 모습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강백호(김동완 분)는 육아와 일로 허덕이는 선영을 지켜보며 진행하고 있는 업무에 차질이 생길까 염려한다. 급기야 선영이 맡고 있던 업무를 상욱(김중돈 분)에게 넘기려 하고 이에 발끈한 선영은 ‘알아서 잘 진행하고 있는데 왜 자꾸 넘기라고 하세요?’라며 반박한다. 하지만 백호는 ‘이 일에 전적으로 올인할 수 있는 분이 필요합니다’라고 말하며 갈등이 심해지는 모습을 보였다.

야근을 해야 하는 선영은 설상가상으로 남편이 회식하고 온다는 전화를 받게 되고, 시댁에 있는 아이들을 데리러 갈 사람이 없어 난감해 한다. 최영수(이황의 분)는 선영에게 ‘일 욕심이 많은 것도 좋지만 애들은 엄마가 봐야지’라고 말해 선영의 참아왔던 설움을 폭발하게 하고 일순간 긴장감을 자아냈다.

한다스에서는 ‘한다스의 슈퍼맘들’이라는 주제로 선영에게 인터뷰를 제안한다. 선영은 ‘저는 이 세상에 슈퍼맘은 없다고 생각해요’라고 인터뷰를 시작해 주의를 놀라게 했다. 선영의 인터뷰는 한국 사회에서 살아가고 있는 워킹맘들의 솔직한 마음을 대변하며 위로와 공감을 얻었다.

실시간 게시판에 ‘배우들의 진정성 있는 연기가 좋았다’, ‘현실 반영이 된 드라마라 공감 된다’, ‘현실에 없는 진짜 드라마일 뿐이었으면’ 등 시청자들의 다양한 공감 글이 이어지며 드라마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주었다.

특히 지난 5회 방송에서는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설수대가 특별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반가움을 선사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직장인들의 삶과 애환을 그린 초밀착 리얼 오피스 드라마 ‘회사 가기 싫어’는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 KBS 2TV에서 방영된다.

베트남

더보기
베트남 여행사, 여행지, 설 기간 한국 관광객 맞을 채비
한국이 다가오는 뗏(음력 설) 연휴 동안 베트남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가장 큰 공급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설 연휴 기간 베트남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의 최대 공급원이 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많은 여행사와 관광지들이 수요에 맞춰 신제품을 출시했다. 온라인 여행 플랫폼 아고다(Agoda)의 데이터에 따르면 베남은 설 연휴 기간중 가장 좋아하는 국제 관광지 5곳 중 하나라고 한다. 설 연휴 동안 한국, 싱가포르, 중국, 홍콩, 일본의 관광객이 주요 손님이 될 것이다. 하나투어, 참좋은여행, 교원투어트래블이지 등 국내 주요 여행사들은 베트남 투어를 예약하는 한국인 관광객이 전년 대비 약 50% 증가했으며, 다가오는 연휴 기간 동안 푸꾸옥 섬이 이들에게 가장 매력적인 여행지 중 하나라고 보고했다. 많은 관광업체와 관광명소도 한국 휴가객의 취향을 파악해 다양하고 흥미로운 상품으로 레드카펫을 펼쳤다. 선그룹의 엔터테인먼트 브랜드인 선월드의 총책임자는 노동 일간지에 회사가 푸꾸옥에서 꺼우혼(키스 다리), 야시장, 일년 내내 불꽃놀이가 펼쳐지는 멀티미디어 쇼 "바다의 키스" 같은 다양하고 새로운 경험을 도입했다고 말했다. 이러한 활동은 한국 관광객을 만족시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